김포시 헬기·드론 친환경 항공방제
김포시 헬기·드론 친환경 항공방제
  • 기동취재팀 
  • 승인 2021.07.28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체 벼 재배지역 4345㏊ 대상 

김포시농업기술센터(소장 이광희)는 도시화 및 접경지역 특성을 반영한 특수시책사업의 일환으로 8월2일부터 김포시 전체 벼 재배지역을 대상으로 헬기와 드론을 이용한 친환경 항공방제를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김포시농업기술센터에서는 고품질 김포금쌀 생산 및 벼 병해충에 따른 피해를 예방하고자 매년 항공방제를 실시해 오고 있으며 원활한 방제 수행을 위해 2년째 도시안전정보센터와 협업으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방제 대상 면적 조사 및 방제 지도를 제작하여 활용하고 있다.

또한 김포시는 급격한 도시화 및 접경지역이라는 지역 특성을 감안하여 방제수단을 헬기와 드론으로 이원화하여 진행하고 있으며 친환경 약제를 이용한 방제로 안전 농산물 생산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이같이 대면적(4345㏊)에 대하여 전량 친환경 약제로 헬기·드론 이원화 방제를 시행하는 지역은 김포시가 유일하며 시에서 내세울 만한 특수시책이라고 할 수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공항 인접지역 및 인구밀집지역인 고촌읍의 시민 불편 해소를 위해 고촌읍을 비롯한 풍무동 등 동 지역과 접경지 전 면적에 드론 방제를 실시하기로 하고 드론 방제 대상 면적을 총 4개 권역으로 나누어 방제 일정 및 방제 효과를 높일 수 있도록 진행하기로 했다. 

방제기간은 8월2일부터 7일까지이며 헬기 방제는 8월2일부터 5일까지, 드론 방제는 8월2일부터 7일까지 실시하게 되는데, 기상 및 헬기·드론 등 장비 여건에 따라 연장될 수 있다.

이번 항공방제로 벼 품질과 수량에 영향을 주는 주요 병해충인 도열병, 흰잎마름병, 잎집무늬마름병, 멸구류, 노린재류 등을 적기에 예방하고 중국에서 기류를 타고 날아오는 비래해충인 애멸구, 멸강나방, 혹명나방 등도 동시에 방제하여 벼 병해충 피해 최소화 및 김포금쌀 품질향상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농업기술센터 이재준 기술지원과장은 “올해도 친환경 유기농자재를 사용하여 방제를 실시하지만 그래도 방제 중 창문 단속, 방제구역 주변 통행 지양, 양봉·친환경 농가 비산 대비 및 방제 후 일정기간 나물 채취 지양 등 주의사항을 숙지하여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기동취재팀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