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경기북부 최초 로봇 재활사업
남양주시, 경기북부 최초 로봇 재활사업
  • 남양주=이양로기자 
  • 승인 2021.07.27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로봇산업진흥원 공모 선정 
남양주시가 경기북부지역 지자체로서는 처음으로 로봇 재활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남양주시가 경기북부지역 지자체로서는 처음으로 로봇 재활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경기도민일보 남양주=이양로기자] 남양주시는 한국로봇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2021년 로봇 활용 사회적 약자 편익 지원 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됨에 따라 경기북부지역 지자체로서는 처음으로 로봇 재활사업을 추진한다고 27일 밝혔다.

‘2021년 로봇 활용 사회적 약자 편익 지원 사업’ 공모는 지자체와 참여기관(수행기관, 공급기관)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참여하는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남양주시는 남양주시북부장애인복지관, ㈜피앤에스미캐닉스와 함께 올해 초부터 공모사업 선정을 위해 심혈을 기울여 왔다.

시는 사업 선정에 따라 올해 말까지 남양주시북부장애인복지관에 보행 재활 로봇 ‘워크봇’을 설치해 내년 초부터 본격적으로 보행 재활을 위한 로봇 재활 서비스를 실시할 계획이며 총 사업비는 3억원(국비 70%, 시비 30%)이 투입된다.

‘워크봇’은 뇌병변이나 척수 손상, 소아마비 등 보행 장애를 가진 장애인의 체형과 장애 정도에 따라 보행 속도와 걸음 폭 등을 설정하고 이용 기록을 바탕으로 호전 상태를 관찰·진단해 결과를 분석할 예정이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우리 시 장애인에게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인 로봇을 활용한 재활 서비스를 시행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로봇 재활사업을 통해 많은 분들이 건강을 회복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