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7대 방역 취약 시설 특별점검
파주시, 7대 방역 취약 시설 특별점검
  • 파주=이성훈기자
  • 승인 2021.07.21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반업소 4곳 영업정지 등 처분

 

파주시가 노래연습장 점검을 벌이고 있다. 
파주시가 노래연습장 점검을 벌이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파주=이성훈기자] 파주시는 집단감염이 빈발하는 7대 취약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4개 중앙부처 및 파주경찰서와 합동점검반을 구성해 코로나19 방역지침 이행여부를 점검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합동점검 대상인 7대 취약 시설은 △학원·교습소 △실내체육시설 △종교시설 △노래연습장 △목욕장·숙박시설 △유흥시설 △식당·카페다. 거리두기 4단계 시행에 따른 주요 방역지침 이행여부를 점검하고 현장 애로사항도 듣고 있다. 

지난 8일부터 20일까지 총 656개소를 점검했으며, 이중 방역지침을 위반한 업소 4곳에는 ‘감염병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과태료를 부과하고 개별법에 따라 영업정지 등 행정 처분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최근 코로나19 확산세가 매서운 만큼 새 거리두기 4단계의 적극적인 동참이 그 어느 때보다 절실하다”며 “코로나19 장기화로 모두 어려운 시기이지만 일상회복으로 한 걸음 더 다가가기 위해 시설 관리자와 이용자 모두 방역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시는 방역상황이 안정화될 때까지 강도 높은 현장점검을 계속해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파주=이성훈기자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