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정 경기도교육감 기자회견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기자회견
  • 우영식기자
  • 승인 2021.07.21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혁신학교와 혁신교육이 미래교육 열어”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이 민선4기 3주년을 맞아 21일 오전 10시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이 민선4기 3주년을 맞아 21일 오전 10시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우영식기자]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이 민선4기 3주년을 맞아 21일 오전 10시 기자회견을 통해 “경기교육 지난 3년은 교육 중심을 ‘학생’으로 바꾸는 대전환의 시간이었다”며 “오늘의 경기교육이 ‘교육다운 교육’으로 거듭날 수 있었던 힘은 혁신학교와 혁신교육, 현장 선생님들의 열정 때문이며 이를 지원해 주신 학부모들께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2009년 13개 학교에서 시작한 혁신학교는 지난 11년 동안 성장과 발전, 진화를 거듭해 올해 도내 초중고 2446교 가운데 전체 학교의 38.1%인 931교로 늘어났으며 2016년부터 시작한 혁신공감학교 1508교를 포함하면 전체 학교의 99.7%에 달한다. 

이 교육감은 “경기교육을 바꾸는 힘은 지금도, 앞으로도 학생들의 생각과 자발적 열정이다. 경기교육은 앞으로 모든 학교가 혁신학교가 될 때까지 노력을 멈추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이 교육감은 “‘꿈의 학교’는 미래학교의 심장이고 미래교육으로 향하는 엔진이다. 코로나로 급격하게 변화된 교육환경 속 학생 중심 개별화 교육을 향해 과거 교육체제와 단절하고 혁신을 넘어 혁명을 이뤄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학교 밖이 아니라 우리나라 교육제도 안에서도 2025년 고교학점제 도입, 2022 개정교육과정 시행과 더불어 대입제도 개혁 논의도 본격화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20일 0시 기준 경기 학생 코로나 확진자는 49명, 교직원이 3명이다. 구리·남양주, 화성을 비롯해 최근 학원발 학생 확진자수가 급격히 늘고 있다. 

이 교육감은 “학원을 비롯해 다중이용시설에 아이들을 보내는 일을 잠시 중단해 달라”며 “지난 13일부터 교사들과 함께 학원 종사자들도 백신을 맞고 있다. 집단면역이 하루빨리 이루어질 수 있도록 모두가 마음을 모아야 한다. 앞으로 4단계 동안만이라도 이를 지켜주실 것을 학부모 여러분께 간곡히 말씀드린다”고 당부했다.

이와 함께 사립교원 채용 비리사건에 대해 이 교육감은 “경기남부경찰청이 평택 소재 사학재단의 사립교원 선발 과정에서 금품수수와 시험지 유출 등 대규모 채용비리 수사결과를 발표했다. 수사결과 36명이 검거되고, 이 가운데 3명이 구속됐다”고 설명한 뒤 “경기도교육감으로서 책임을 통감한다”고 전했다.

또 “경기도교육청은 재발 방지를 위해 사립교원 채용 공정성 시비를 완전히 차단하기 위해 2022학년도부터 사립교원도 공립교원과 똑같은 기준과 절차를 통해 임용 절차를 진행하고 사학비리는 엄중 대응하겠으며 공정하고 투명한 사학 발전을 위해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약속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