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복지재단 남부희망케어센터 ‘창문형 에어컨’ 10가정 지원
남양주시복지재단 남부희망케어센터 ‘창문형 에어컨’ 10가정 지원
  • 남양주=이양로기자
  • 승인 2021.07.21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복지재단 남부희망케어센터가 폭염 취약계층 10가정에 지원한 ‘창문형 에어컨’. 
남양주시복지재단 남부희망케어센터가 폭염 취약계층 10가정에 지원한 ‘창문형 에어컨’. 

 

[경기도민일보 남양주=이양로기자] 남양주시복지재단 남부희망케어센터(센터장 김기수)는 이번 주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된 무더위에 대비하기 위해 ‘쿨서머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폭염 취약계층 10가정에 창문형 에어컨을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쿨서머 프로젝트’는 코로나19로 인해 다중이용시설(학교, 무더위 쉼터, 은행 등)을 이용하는데 어려움이 발생함에 따라 무더위, 열대야 속 온열질환에 노출되기 쉬운 폭염 취약계층이 가정 내에서 쾌적하고 건강하게 여름을 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남부희망케어센터는 사례회의를 통해 창문형 에어컨을 지원받을 대상 가정을 선발했으며 희망하우스 집수리봉사단 단장과 동행해 설치까지 마무리했다.

창문형 에어컨을 지원받은 최모씨는 “나는 괜찮지만 아이가 계속 학교에 가지 못하고 집에만 있어서 선풍기 하나로 여름을 날 수 있을까 걱정이 많았다. 이렇게 꿈같은 선물을 주셔서 정말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남부희망케어센터는 창문형 에어컨 지원을 시작으로 주거 취약계층을 위한 쿨키트(양산, 이온음료, 영양제, 부채 등) 200세트 및 수박 지원 등을 통해 ‘쿨서머 프로젝트’를 계속 이어나갈 예정이다.

남양주=이양로기자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