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하영 김포시장, ‘코로나19 방역’ 경각심 당부
정하영 김포시장, ‘코로나19 방역’ 경각심 당부
  • 기동취재팀 
  • 승인 2021.07.06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변이바이러스 우려 표명 

 

정하영 김포시장이 코로나19 방역에 대한 경각심을 당부하고 있다. 
정하영 김포시장이 코로나19 방역에 대한 경각심을 당부하고 있다. 

 

정하영 김포시장이 코로나19 방역에 대한 경각심을 당부했다.

정 시장은 6일 오전 자문관 회의에서 “최근 대통령께서도 수도권 지자체의 대응을 강조하셨듯이 델타 변이 관련 방역상황이 만만치 않다”며 “공직자들부터 각별히 주의하고 경각심을 가져 달라”고 밝혔다.

이어 정 시장은 “델타 변이바이러스는 중앙방역대책본부에서 직접 집계하고 관리할 만큼 코로나19 종식에 중요한 변수”라며 “변이바이러스 확진 비율이 점차 높아지고 있는데 매우 우려스럽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정 시장은 “마스크 제대로 착용하기, 흐르는 물에 손 씻기 등 다시 개인방역을 강조할 수밖에 없다”며 “또한 백신 접종 순서가 되면 반드시 접종하셔서 나와 가족, 이웃의 건강을 지켜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5일 수석보좌관회의에서 “서울을 중심으로 수도권 상황이 심각한 만큼 수도권 지자체들도 더욱 높은 책임감을 갖고 수도권 방역망이 뚫리지 않도록 총력 대응해 달라”고 주문한 바 있다.

기동취재팀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