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시 상징물 공공활용 여건 확대
김포시, 시 상징물 공공활용 여건 확대
  • 기동취재팀
  • 승인 2021.06.17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캐릭터·김포평화고딕체 공개 
김포시 공식 캐릭터 포수·포미. 
김포시 공식 캐릭터 포수·포미. 

 

[경기도민일보 기동취재팀] 김포시는 공식 캐릭터(포수·포미) 리뉴얼, 전용서체 ‘김포평화고딕체’를 개발하고 그 결과를 홈페이지에 공개했다고 17일 밝혔다. 

시 상징물 정립과 공공저작물에 대한 민간 영역 활용 확대를 위한 조치다.

‘포수·포미’보다 친숙한 디자인으로 새롭게 단장됐으며 사용자의 편의를 돕기 위한 활용 규정이 마련됐다. 

이와 함께 3D 이미지와 주제별 디자인이 제시되어 캐릭터의 활용 범위를 넓혔다.

‘김포평화고딕체’는 서체 활용의 다양함을 더하고 대외 사인물 적용에 제한이 있던 기존 서체를 보완하기 위해 추가 개발됐다. 고딕체의 안정적 구조를 바탕으로 기존 제목체, 바탕체와 일관된 콘셉트를 유지했다.

시는 2019년 전용서체 개발에 이어 도시 브랜드 개발을 통해 상징물의 안정적 도입과 확산을 위한 노력을 지속해 왔다. 이어 금회 개발된 상징물을 조례에 반영하고 자유롭게 이용 가능한 공공누리유형 완화에 대한 취지에 부합하도록 관련 규정을 보완할 계획이다.

캐릭터 ‘포수·포미’와 김포평화체는 상업적·비상업적 용도를 구분하지 않고 누구나 사용 가능하며 김포시 홈페이지 내 김포소개-김포상징에서 다운로드받으면 된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