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강화군, 안심콜 출입관리 서비스 도입 
인천 강화군, 안심콜 출입관리 서비스 도입 
  • 이원영기자
  • 승인 2021.04.29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료 전화 한 통으로 간편하게 

『경기도민일보 인천=이원영기자』  인천 강화군은 전화 한 통으로 편리하게 출입관리 등록이 가능한 코로나19 안심콜 출입관리 서비스를 5월3일부터 본격 시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안심콜 출입관리 서비스는 이용자가 본인 휴대전화에서 사업장 출입구에 부착된 080 안심콜로 전화를 걸면 방문 기록이 자동 저장되며 수집된 정보는 4주 후 자동 폐기되는 시스템이다.

군은 최근 수기명부 허위작성 및 개인정보 유출 우려 불식과 함께 어르신들 QR코드 불편을 해소하면서 방역관리의 정확성을 높이기 위해 통신료를 군에서 전액 부담해 안심콜 출입관리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설명했다.

안심콜 출입관리 해당 사업장은 일반음식점, 휴게음식점, 이·미용업, 실내체육시설 등이며 서비스를 희망하는 업소는 관할 읍·면사무소에서 신청할 수 있다. 

유천호 강화군수는 “안심콜 출입관리 서비스는 확진자 발생 시 신속한 대응으로 지역 내 확산을 차단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다중이용시설을 방문하는 군민 및 방문객들의 적극적인 이용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