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산업현장 노동안전지킴이 투입
안양시, 산업현장 노동안전지킴이 투입
  • 안양=김태영기자
  • 승인 2021.04.26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명 선발 사각지대 없애기 나서
산업현장 노동안전지킴이들이 산업현장 안전사각지대를 살펴보고 있다. 
산업현장 노동안전지킴이들이 산업현장 안전사각지대를 살펴보고 있다. 

 

안양시는 산업현장 노동안전지킴이 2명을 선발했다고 26일 밝혔다.

산업안전 관련 자격증을 소지하고 풍부한 실무경력을 갖춘 산업안전 분야 전문가들이다. 

최근 공사장에서 크고 작은 안전사고로 인명피해가 발생하는 것과 관련, 산업현장의 전반을 수시로 점검해 안전사각지대를 없애고 안전시공과 근로자를 보호하기 위함이다.

노동안전지킴이는 2인1조로 안양 관내 크고 작은 건설현장 90여개소를 대상으로 노동자 개인 보호구 착용여부, 안전재해 예방조치 위반사항, 산업안전보건 기준 위반사항, 안전수칙 준수여부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한다.

3차례 이상 점검해 지적사항이 개선되지 않는 산업현장은 안전보건공단 및 노동지청에 통보, 현지실사와 함께 시정조치 및 처벌이 내려지게 된다. 

시는 이와 함께 산업재해 없는 안전한 일터 인증 현판식 및 원도급·협력사의 상생협약, 산업안전보건 캠페인 등도 추진할 계획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건설현장에서 안전관리가 미흡해 상해를 입거나 목숨을 잃는 경우가 있어 매우 안타깝다”며 “새롭게 선발한 노동안전지킴이가 안전관리 사각지대를 최소화해 안전한 노동환경을 만들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안양=김태영기자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