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중리 택지개발 순조롭게 진행
이천시, 중리 택지개발 순조롭게 진행
  • 이천=김원희기자
  • 승인 2021.04.22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재 발굴조사 마치고 추진 탄력 
이천시민의 오랜 숙원사업인 중리 택지개발사업 현장. 
이천시민의 오랜 숙원사업인 중리 택지개발사업 현장. 

 

[경기도민일보 이천=김원희기자] 이천시는 22일 이천시민의 오랜 숙원사업인 중리 택지개발사업이 그간 문화재 발굴조사가 1년6개월간 진행되면서 고려, 통일신라, 조선시대로 추정되는 고분 135기, 유물 1234점이 발굴되어 문화재청 심의를 통과함으로써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을 전망이라고 밝혔다.

이중 석실묘 7기는 설봉공원 인근에 이전 복원할 계획이며 유물은 매장문화재보호법에 따라 국가 귀속 후 대여를 받아 이천시립박물관에 전시하기로 했다.

총 사업비 4900억원을 들여 61만㎡에 4472세대, 1만명을 수용할 주거생활 안정 및 명품신도시가 조성되는 것이다.

시민들이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는 공동주택용지는 2019년 12월 6개 블록 중 4개 블록이 낙찰되어 2022년 분양을 목표로 순조롭게 추진 중이다.

아울러 이달 개발계획 변경을 경기도에 신청했으며 신속하게 승인된다면 상업, 주택, 근린생활용지 등도 이르면 하반기부터 일반인에게 공급이 가능할 전망이다.

특히 개발계획을 변경하면서 상업용지 가운데 광장 조성 및 단독주거용지에 띠 모양 녹지축과 가로수길 등 특화거리를 추가로 계획하여 ‘쉼이 있는 도시공간’과 보행안전을 고려한 ‘차 없는 거리’ 등을 반영한 명품신도시를 조성할 계획이다.

택지 중 단독주택(점포 겸용), 근생시설, 상업, 업무용지는 경쟁입찰로, 단독주택(점포 겸용 제외)은 추첨으로 공급하게 되며 자세한 사항은 LH 청약센터(홈페이지)에 공고할 예정이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