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동구, 빛 공해 바닥조명 광고물 정비
인천 동구, 빛 공해 바닥조명 광고물 정비
  • 이만복기자
  • 승인 2021.04.21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법 고정광고물 양성화 사업도 

『경기도민일보 인천=이만복기자』  인천 동구는 안전하고 품격 있는 도시경관 조성을 위해 올해 말까지 빛 공해 바닥조명 광고물 정비 및 불법 간판(고정광고물) 양성화 사업을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구는 눈부심 등 보행자들의 생활불편을 야기하는 바닥조명(전자빔 등을 이용한 그림자조명)을 올해 중점 관리 대상으로 삼아 집중 단속할 계획이다. 현행 규정상 보도의 노면에 전자빔 등으로 문자·도형 등을 투사하여 표시하는 바닥조명 광고물은 자살예방·쓰레기 무단투기 단속 등 공공목적으로만 사용 가능하며 상업용 광고는 금지된다.

한편, 구는 불법 간판에 대해서는 구제 기회를 제공하고 법적 테두리 밖에 있는 광고물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고자 양성화를 진행한다. 불법 간판 양성화 사업은 옥외광고물법을 위반하여 허가·신고 없이 설치한 불법 고정광고물과 기존에 허가·신고를 받은 광고물 중 표시기간 만료(3년) 후 연장허가를 받지 않고 사용하는 불법 고정 광고물을 대상으로 일정기간 내 광고주의 신고 또는 허가 신청만으로 적법한 광고물로 전환해 주는 것이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