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양돈 농가 소득극대화 컨설팅
경기도, 양돈 농가 소득극대화 컨설팅
  • 박찬흥기자
  • 승인 2021.04.19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산물품질평가원 서울지원과 함께
경기도가 축산물품질평가원 서울지원과 손잡고 도내 소규모 취약 양돈 농가를 대상으로 수익증대와 환경개선을 위한 컨설팅을 지원하는 협력 사업을 추진한다.
경기도가 축산물품질평가원 서울지원과 손잡고 도내 소규모 취약 양돈 농가를 대상으로 수익증대와 환경개선을 위한 컨설팅을 지원하는 협력 사업을 추진한다.

 

경기도는 축산물품질평가원 서울지원과 손잡고 도내 소규모 취약 양돈 농가를 대상으로 수익증대와 환경개선을 위한 컨설팅을 지원하는 협력 사업을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대상은 도내 양돈 농가 중 소규모 농가와 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피해를 본 농가 중에서 선정한다.

먼저 양돈 농가의 축사시설, 사육밀도, 사양관리, 출하시기 이상여부 등을 전반적으로 점검해 사육환경 개선방안을 도출한다. 

특히 도체중, 등지방 등 등급판정 결과 차트를 통해 분석하는 ‘품질관리도(control chart) 기법’을 적용, 이에 대한 맞춤형 교육을 실시해 농가의 생산성 및 품질향상을 도모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농가소득 10% 향상을 꾀할 방침이며 적정 사육두수 사육 및 분뇨 배출 감축을 통해 노동력과 비용을 절감하는 1석3조의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영수 축산정책과장은 “이번 축산물품질평가원과의 협력 사업을 통해 농가의 소득향상과 분뇨로 인한 악취 민원의 해소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향후 사업 성과분석을 통해 확대방안을 강구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종운 축산물품질평가원 서울지원장은 “경기도와 협력 사업을 통해 참여 농가의 소득증가와 빅데이터를 활용한 새로운 컨설팅 모델을 발굴하는데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박찬흥기자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