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안심식당 사후관리
의정부시 안심식당 사후관리
  • 의정부=박찬흥기자
  • 승인 2021.04.15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확산 예방 지정요건 준수여부
의정부시가 코로나19 확산을 예방하고 안전한 외식문화 조성을 위해 지정한 안심식당을 대상으로 지정요건 준수여부 등 사후관리를 점검하고 있다.
의정부시가 코로나19 확산을 예방하고 안전한 외식문화 조성을 위해 지정한 안심식당을 대상으로 지정요건 준수여부 등 사후관리를 점검하고 있다.

 

의정부시는 코로나19 확산을 예방하고 안전한 외식문화 조성을 위해 지정한 안심식당 237개소를 대상으로 안심식당 지정요건 준수여부 점검 등 사후관리를 23일까지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안심식당은 공용 음식을 수저로 떠먹는 행위 등 감염병에 취약한 우리 식사문화 개선을 위해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는 일반음식점, 휴게음식점을 대상으로 지정된다.

이번 사후관리는 안심식당 지정업소를 대상으로 ‘덜어먹기 가능한 도구 비치’ ‘위생적 수저관리’ ‘종사자 마스크 착용, 테이블간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 준수여부를 집중 점검할 예정이며 2회 이상 미준수 상황이 적발될 경우 안심식당 지정이 취소된다.

또한 안심식당 지정업소에 대해 위생용품을 지원하여 생활방역 실천 및 지정 유지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장연국 위생과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외식 기피 현상이 발생하는 시기에 안심식당 운영을 통해 안전한 외식환경 조성에 일조하여 소비자의 신뢰를 높이고 지역경제가 활성화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의정부=박찬흥기자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