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폐아이스팩 재사용 시범사업
양평군, 폐아이스팩 재사용 시범사업
  • 양평=차수창기자 
  • 승인 2021.04.14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개당 종량제봉투 10L 1매 교환

양평군은 15일부터 폐아이스팩 재사용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비접촉의 일상화로 각 가정에서의 식품류 온라인 구매가 늘어나며 폐아이스팩 발생량이 급증하고 있으나 아이스팩 충전재 성분에 따라 처리방법이 제각각이라 가정에서는 아이스팩을 쌓아두거나 충전재를 하수구에 버려 수질오염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이에 따라 군에서는 버려지는 폐아이스팩을 수거해 선별, 세척, 소독처리 후 전통시장 및 식품제조·유통업체 등 소상공인에게 무료로 지원해 재사용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각 가정에서 아이스팩을 모아 거주지 읍·면사무소로 가져다주면 아이스팩 5개당 종량제봉투 1매(10L)를 교환해 준다. 수거된 아이스팩은 민간 소독 전문 업체에 위탁해 선별, 세척, 소독처리 후 전통시장, 마트, 식품제조, 유통업체 등 소상공인에게 무상 지원된다.

단 오염·훼손된 아이스팩과 포장재가 종이재질이거나 충전재가 물인 경우, 크기가 중형(15×20㎝, ±2㎝)이 아닌 것은 재처리가 어려워 교환되지 않으니 주의가 필요하다.

이번 시범사업 결과에 따라 내년에는 아파트 등 공동주택에 ‘아이스팩 전용 수거함’을 설치하고 수요처를 다변화해 폐아이스팩 재사용 사업을 확대 시행할 계획이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그린뉴딜 100대 사업으로 폐이스팩 재사용 시범사업을 역점사업으로 추진해 쓰레기 감량 및 재활용자원의 선순환환경 조성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양평=차수창기자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