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의회 여성친화도시 연구단체 강연
김포시의회 여성친화도시 연구단체 강연
  • 기동취재팀
  • 승인 2021.03.24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가 초빙한 역량강화 교육
김포시의회 여성친화도시 연구단체가 24일 의회 브리핑룸에서 연구 역량강화를 위한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김포시의회 여성친화도시 연구단체가 24일 의회 브리핑룸에서 연구 역량강화를 위한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기동취재팀] 김포시의회 의원연구단체인 여성친화도시 연구단체(대표의원 김계순, 이하 연구단체)가 24일 의회 브리핑룸에서 연구 역량강화를 위한 교육을 진행했다.

교육에는 연구단체 소속 의원 외에도 집행기관의 관계 공무원과 민간 분야에서 활동하며 지난해 여성친화도시 조성 정책토론회를 함께한 패널들이 참석해 교육을 경청했다. 

한국여성정책연구원 성별영향평가센터 최유진 센터장이 진행한 이날 교육에서는 우리나라의 성 평등 관련 활동의 흐름부터 여성친화도시 조성이 시작된 배경, 단계별 중점 추진사항과 함께 성 평등 우수 사업사례 등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전반적인 내용을 다뤘다.

최유진 센터장은 “그동안 소외받아 온 여성을 주류로 올려놓기 위해서는 의식, 제도 등이 전반적으로 변화돼야 하므로 광범위하고 포괄적으로 접근해 많은 주체들이 오랜 시간 동안 꼼꼼히 추진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우선적으로 전담조직과 인력, 예산이 필요하고 전담조직에는 적절한 권한이 부여돼 행정기관 내 다른 부서와의 원활한 협조체계가 구축돼야 한다”며 “더 높은 수준으로 가기 위한 민간과의 협력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강연을 마무리했다.

한편, 지난 5일 집행기관 간담회를 시작으로 활동을 개시한 여성친화도시 연구단체는 김계순 의원을 대표의원으로 신명순·배강민 의원이 참여하고 있다. 

활동기간은 오는 11월까지로 4~7월까지는 여성기업인을 시작으로 각계의 의견을 수렴해 정책과제를 검토하고, 이후에는 정책과제 부서 협의, 전문 세미나 등을 순차적으로 진행하며 연구결과를 도출할 예정이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