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교회, 유월절로 희망의 소식 전한다 - 지구촌 가족 안전·행복 기원
하나님의교회, 유월절로 희망의 소식 전한다 - 지구촌 가족 안전·행복 기원
  • 이성훈기자
  • 승인 2021.03.23 14:56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님의교회 총회장 김주철 목사.
하나님의교회 총회장 김주철 목사.

 

세계 175개국 7500여 지역에 설립된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총회장 김주철 목사, 이하 하나님의교회)는 27일 유월절 대성회를 거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코로나19) 극복을 돕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고자 온라인 예배로 전환한다. 

신자들은 각 가정에서 가족들과 함께 유월절을 지키며 지구촌 가족들의 안전과 행복을 기원할 예정이다.

총회장 김주철 목사는 “유월절은 하나님께서 인류에게 열어주신 구원의 길”이라며 “각종 재난으로 힘든 나날을 보내는 모두가 유월절을 지켜 희망찬 삶을 살고 천국 축복까지 받길 바란다”고 말했다. 

유월절은 한자로 ‘넘을 유(逾), 건널 월(越), 절기 절(節)’이며 영어로는 ‘패스오버(Passover)’다. ‘재앙이 넘어간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성경상 날짜는 성력 1월14일 저녁으로 양력 3~4월경에 해당한다. 구약시대 애굽(이집트)에서 종살이하던 이스라엘 백성들이 하나님의 명대로 유월절을 지켜 장자(長子)를 멸하는 큰 재앙에서 보호받고 해방된 역사에서 유래한다(출애굽기 12장).

이 유월절이 신약시대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인류 구원을 위한 새 언약으로 제정됐다. 예수는 십자가에서 희생하기 전날 밤 “내가 고난을 받기 전에 너희와 함께 이 유월절 먹기를 원하고 원하였노라”하며 베드로, 요한 등 제자들과 유월절을 지켰다(누가복음 22장). 그리스도의 살과 피를 표상하는 유월절 떡과 포도주로 새 언약을 세우고 인류에게 죄 사함과 영생을 약속했다(마태복음 26장, 요한복음 6장). 이후 사도 바울과 초대교회도 유월절을 소중히 지켰다(고린도전서 5장, 11장).

그러나 오늘날 예수의 가르침대로 새 언약 유월절을 지키는 교회를 찾아보기 어렵다. 초대교회 이후 교회가 세속화되면서 325년 니케아 회의를 통해 유월절이 폐지됐기 때문이다. 1600년 넘게 지켜지지 않았던 새 언약 유월절을 회복해 지키는 곳은 하나님의교회뿐이다.

하나님의교회는 해마다 성경대로 세족(洗足) 예식과 성찬 예식을 거행하며 유월절을 지킨다. 예수는 유월절날 제자들의 발을 씻기는 세족 예식을 행하며 “내가 너를 씻기지 않으면 네가 나와 상관이 없다” “너희가 행하게 하려 본을 보였다”며 지킬 것을 당부했다(요한복음 13장).

하나님의교회 신자들은 유월절을 정성껏 준비한 뒤 경건하게 참여할 예정이다. 교회 관계자는 “새 언약 유월절을 지키면 하나님의 성체와 보혈이 내 안에 있으니 재앙에서 보호받고 죄 사함과 영생을 받아 천국에 갈 수 있다. 유월절이야말로 인류에게 가장 큰 행복과 희망의 소식”이라고 강조했다.

성경에는 유월절을 포함해 새 언약의 3차 7개 절기가 기록돼 있다. 유월절과 무교절, 초실절(부활절), 칠칠절(오순절), 나팔절, 대속죄일, 초막절이다. 각 절기에는 영생, 죄 사함, 부활, 성령 등 하나님의 큰 축복이 허락돼 있다. 하나님의교회는 해마다 이를 모두 지킨다.

한편, 하나님의교회는 정부와 지방자치단체의 감염병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코로나19 예방과 국민의 안전을 위해 다양한 봉사를 이어가고 있다. 

감염병 특별재난지역이었던 대구에 보건용 마스크(KF94) 3만매를 지원하고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2억3000만원을 기탁해 취약계층 생계와 의료 지원, 마스크 전달을 도왔다. 미국, 영국, 브라질, 인도, 캄보디아 등 세계 각국의 재난 취약계층에게도 마스크, 손소독제 같은 방역품과 식료품, 생필품 등을 지원하며 용기와 희망을 전하고 있다.

이성훈기자

코로나19 확산 전 거행된 유월절 대성회.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 새예루살렘 판교성전에 모인 신자들이 경건히 예배를 드리고 있다.
코로나19 확산 전 거행된 유월절 대성회.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 새예루살렘 판교성전에 모인 신자들이 경건히 예배를 드리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엘사 2021-03-26 21:43:04
어려운때일수록 돕는 사랑이 진정한 이웃사랑이죠~ 하나님의교회는 하나님께서 주신 그 참사랑을 실천
하고 있네요~ 아마도 성경말씀대로 행하는 새언약유월절을 지키니 마음에 하나님께서 함께 하시기에
받은사랑 나눠주시는 것 같습니다. 늘 이웃과사회를 위해 함께해주셔요~

박수미 2021-03-26 19:42:00
나와 이웃의 삶을 행복하게 해주는 하나님의사랑이 새언약유월절안에 담겨 있어요
유월절사랑이 우리 이웃 모두를 따뜻하고 행복한 미래로 이끄는 힘이 있음을 꼭 알리고 싶네요~

사랑이 2021-03-26 15:18:39
유월절 사랑으로 모두가 위로받고 행복해졌으면 좋겠어요
재앙이 넘어가는 유월절 지키러 오세요~~

오정훈 2021-03-26 13:50:47
하나님의 교회는 정부의 방역지침을 준수하면서 그리스도께서 명하신 유월절을 온라인으로 지킬 예정이죠. 성경대로 새언약 유월절을 지키는 유일한 교회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