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인천영상위원회 운영위원장 취임
인천광역시인천영상위원회 운영위원장 취임
  • 인천=이원영기자 
  • 승인 2021.01.11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원석 영화감독, 지역 창작자 육성 밝혀
인천영상위원회 운영위원장에 취임한 이원석 영화감독.
인천영상위원회 운영위원장에 취임한 이원석 영화감독.

 

사단법인 인천광역시인천영상위원회(이하 인천영상위원회)는 운영위원장에 이원석 영화감독이 취임했다고 11일 밝혔다. 

이원석 운영위원장은 인천 남구(현 미추홀구) 출생이다. 보스턴대학교에서 광고학을 전공했으며 캘리포니아 패서디나 아트센터 대학원에서 영화과 석사학위를 받았다. 

2013년 영화 ‘남자사용설명서’로 데뷔해 특유의 재기발랄함으로 많은 주목을 받았으며 이후 ‘상의원’ ‘랄라랜드’ ‘킬링 로맨스’를 연출하는 등 활발한 행보를 보였다. 현재는 차기작으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위기의 여자’를 준비 중이다.

이 운영위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취임식을 생략하고 인천영상위원회를 찾아 직원들을 격려하는 것으로 첫 업무를 시작했다. 

이 운영위원장은 “인천은 다양한 로케이션을 갖고 있어 영화ㆍ드라마 제작자들에게 매력적인 도시다. 또한 지역을 거점으로 활동하는 영상인들이 많아 높은 발전 가능성을 갖고 있다”며 “인천의 영상산업 진흥과 창작자 육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인천영상위원회는 신임 운영위원장 취임과 더불어 조직을 기존 3팀에서 4팀 체제로 개편했다. 구조를 세분화하여 전문성을 강화하고 △인천 배경 영상물 유치ㆍ제작지원 △지역 창작자 발굴 및 육성 △디아스포라영화제 개최 등의 주요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인천=이원영기자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