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한빛마을 앞 교차로 정체 개선
파주시, 한빛마을 앞 교차로 정체 개선
  • 파주=이성훈기자
  • 승인 2021.07.25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산 10억원 투입 10월25일까지

[경기도민일보 파주=이성훈기자] 파주시는 한빛마을 앞 교차로 상습정체를 개선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시가 2021년 중점 사업으로 선정해 추진하고 있는 ‘교차로 상습정체 개선사업’의 일환이다.

한빛마을 앞 교차로는 출퇴근시간에 동서대로(기왓돌지하차도에서 접근방향)와 경의로(앵골과선교 접근방향)에 대기행렬이 길어 교통정체가 발생하는 구간으로 시는 이번에 1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교통흐름을 개선할 계획이다.

특히 동서대로에서 운정호수공원 방향으로 좌회전하는 교통량이 많아 출퇴근시간에는 녹지형 중앙분리대 시점부까지 차량이 정체되고 있다. 

또 경의로 상황도 직진 및 좌회전(서울, 제2자유로 방향) 교통량이 많아 한빛지하차도 시점부까지 차량이 정체되고 있는 실정이다.

공사는 26일부터 10월25일까지 진행된다. 동서대로의 녹지형 중앙분리대를 철거하고 경의로 보도 측을 일부 철거해 추가 차로를 확보할 계획이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교차로 상습정체 구간을 앞으로도 적극적으로 개선해 교통 혼잡으로 인한 막대한 사회적 비용손실을 경감하고 쾌적한 교통 환경을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파주=이성훈기자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