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사회백신 나눔 캠페인 출범식
인천시, 사회백신 나눔 캠페인 출범식
  • 이원영기자 
  • 승인 2021.06.15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31일까지 목표액 43억원

[경기도민일보 인천=이원영기자]  인천광역시는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재난취약계층과 코로나로 인한 우울감과 실직 등 새로운 사회 문제를 지원하기 위해 ‘우리 인천 사회백신 나눔 캠페인’ 출범식을 15일 인천시청 접견실에서 개최했다.  

출범식에는 박남춘 인천시장과 신은호 시의회 의장, 도성훈 교육감, 박창호 SG주식회사 회장, 심재선 인천상공회의소 회장, 김의식 인천시새마을회 회장, 조상범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이 참석했다.

이날 출범식에서 ‘우리 인천 사회백신’ 개인 1호 박남춘 시장이 ‘나눔 리더’에 가입하고 기업 1호 SG주식회사 박창호 회장이 ‘나눔 명문기업’에 가입해 성금 및 인증패를 전달했다. 나머지 참석자들도 자발적으로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을 전달해 캠페인의 의미를 더했다. 

‘나눔 리더’는 나눔을 실천하는 개인기부자 가운데 1년 안에 100만원 이상을 기부한 사람이 가입할 수 있으며 ‘나눔 명문기업’도 나눔 문화를 이끌어 기업 사회공헌의 바람직한 롤 모델을 제시하고자 3년 내 1억원 이상 기부하거나 기부키로 약정한 기업이 가입할 수 있다. 기부자에게는 인증패 수여, 세제 혜택 등이 주어지며 성금은 인천시내 소외이웃에게 전액 사용된다.

캠페인을 통해 모인 성금은 푸드마켓 이용자의 편의증대를 위해 푸드마켓 물품을 집까지 직접 배달해 주는 서비스 ‘띵동 푸드마켓’ 사업과 주거공간에 붙박이 생활가전 지원인 ‘우리 집 공간 채움 프로젝트’ 사업 등에 지원될 예정이다.

이번 성금 모금은 이날부터 7월31일까지 47일간이며 목표액은 43억원으로 사회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시민들의 마음을 모은 ‘대시민 나눔 캠페인’ 릴레이를 추진을 통해 시민들의 나눔에 대한 관심과 참여를 기대한다. 

박남춘 시장은 “‘나눔 리더’ 가입이 인천의 시민들에게 선한 영향을 끼쳐 인천지역 기부문화가 활성화되길 바라며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살아가고 있는 요즘, 어느 때보다 이웃과 함께 나누는 마음의 실천이 필요하다”며 “많은 시민들이 함께하셔서 나눔으로 희망을 이어가길 바라며 인천시는 향후에도 어려운 이웃과 사회공동체를 지켜내고 시민이 행복한 도시를 만드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인천시청 공무원들도 ‘희망 2021 나눔 캠페인’에 이어 이번 ‘우리 인천 사회백신 나눔’까지 나눔 실천의 모범이 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