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호 안양시장 코로나 확진
최대호 안양시장 코로나 확진
  • 안양=김태영기자
  • 승인 2021.03.04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속히 건강한 모습으로 복귀하겠다”

[경기도민일보 안양=김태영기자] 최대호(사진) 안양시장이 속히 건강을 회복해 시정에 복귀할 것임을 알렸다.

안양시는 밀집 접촉자로 분류돼 지난달 25일부터 자가 격리 중인 최 시장이 지난 3일 코로나19 재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최 시장은 자신의 SNS를 통해 송구한 말씀을 전한다며 재검사 결과 확진됐음을 통보받았다고 설명했다.

시정의 총책임자로서 현재 상황이 너무 죄송하고 당황스러우며 송구한 마음이라고 안타까운 심경도 감추지 않았다.

그러면서도 치료를 잘 받아 건강하게 복귀해 시민과 다시 만나겠다는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시는 지난달 25일 안양시청 직원(운전직 공무원)이 확진 판정을 받자 시청 전 직원들에 대해 코로나19 전수검사를 벌였다. 

최 시장도 이때 검사에서 음성이 나왔지만 확진 판정을 받은 운전기사와 접촉한 관계로 자가 격리에 들어간 상태였다.

최 시장은 자가 격리 중 인후통 증세가 있어 재검사를 받은 결과 양성 반응이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병상을 배정받아 2주 동안 격리 치료를 받게 된다.

시는 최 시장 복귀 전까지 송재환 부시장을 중심으로 시정 공백이 생기지 않도록 할 방침이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