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옹진군, 적극행정 법제 우수사례 선정 
인천 옹진군, 적극행정 법제 우수사례 선정 
  • 이만복기자
  • 승인 2021.02.23 1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다 위 구급차 이동 환경개선

인천 옹진군은 법제처가 주관한 ‘2020년 적극행정 법제 우수사례’로 바다 위 구급차가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옹진군에서는 섬 지역 응급환자 이동 환경개선을 위해 바다 위 구급차(여객선 내 와석 이송체계)를 구축하고자 선박안전법 및 고속선 기준 관련 규정 등을 적극적으로 해석하고 여러 관련 기관 및 단체와 수차례 협조 요청을 위한 회의를 거쳐 지난해 5월 고속선 기준을 개정했다.

또 지난해 7월에는 선박안전법과 관련하여 선박시설에 대한 기준 마련을 위한 규정을 제정하여 관련 업무 추진의 토대를 마련했다.

이는 법제처에서 제시한 ‘적극행정 법제 가이드라인 2.0’으로 정부기관은 물론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제출된 총 213개 중 선정된 6개의 우수사례 중 하나다.

장정민 옹진군수는 “적극행정 법제 분야 활성화를 위해 유연한 입법 방식을 활용한 법령 입안, 불명확하거나 차별적인 법령 정비, 현행 법령을 적극적으로 해석해서 군민이 행복한 기회의 땅 옹진군 구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