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적기업 청청프로젝트연구소-㈜글소리
사회적기업 청청프로젝트연구소-㈜글소리
  • 배연석기자
  • 승인 2021.02.23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추홀구에 책자 수익금 기탁
사회적기업 청청프로젝트연구소와 ㈜글소리가 미추홀구 마을교육공동체 이야기 판매수익금 100만원과 80만원 상당의 책자 50권을 기탁하고 있다.
사회적기업 청청프로젝트연구소와 ㈜글소리가 미추홀구 마을교육공동체 이야기 판매수익금 100만원과 80만원 상당의 책자 50권을 기탁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인천=배연석기자] 사회적기업 청청프로젝트연구소와 ㈜글소리가 23일 인천 미추홀구 마을교육공동체 이야기 판매수익금 100만원과 80만원 상당의 책자 50권을 기탁했다.

‘골목골목 삶을 잇는 미추홀구 마을교육공동체 이야기’는 미추홀구 온마을학교 교사, 구청 담당자, 남부교육지원청 장학사들의 현장 경험과 이야기들을 엮은 책이다.

책자 제작 과정에서 저자인세, 디자인비, 출판기획비를 재능기부 받았으며 출판사 수익 전액을 마을교육을 위해 기부했다.

청청프로젝트연구소와 ㈜글소리는 앞으로도 마을교육 관련 도서와 출판물 수익의 10%를 마을교육을 위해 기부할 예정이다.

채상아 청청프로젝트연구소 대표는 “마을과 상생하는 책과 교육 사업을 지속적으로 실천하면서 마을에 작은 희망과 나눔을 전달하고 싶다”고 말했다.

김정식 미추홀구청장은 “미추홀구 마을교육을 위한 관심과 후원에 감사드리며 골목마다 배움과 나눔이 있는 교육공동체가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후원금은 학산나눔재단을 통해 미추홀구 마을교육 관련 사업에 사용되며 기부도서는 마을도서관과 관련 부서에 배부될 예정이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