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중구 호흡기 전담 클리닉 지정
인천 중구 호흡기 전담 클리닉 지정
  • 이만복기자
  • 승인 2021.02.22 1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기독병원 안전한 진료환경 구축 
중구가 호흡기·발열환자의 안전한 진료환경 구축을 위해 인천기독병원을 호흡기 전담 클리닉으로 지정하고 지정서 전달식을 갖고 있다.
중구가 호흡기·발열환자의 안전한 진료환경 구축을 위해 인천기독병원을 호흡기 전담 클리닉으로 지정하고 지정서 전달식을 갖고 있다.

인천 중구는 호흡기·발열환자의 안전한 진료환경 구축을 위해 인천기독병원을 호흡기 전담 클리닉으로 지정하고 22일 장창균 인천기독병원장과 지정서 전달식을 가졌다.

호흡기 전담 클리닉은 발열이나 호흡기 증상이 있는 환자를 일반 환자와 분리해 독립공간에서 진료하는 시설이다. 인천기독병원은 코로나19 감염 차단을 위해 대기실, 진료실, 검체채취실에 음압설비를 설치하고 산소포화도 측정기, 산소발생기, 응급키트 등 의료장비를 구비했다.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 환자간 교차 감염을 최소화하기 위해 사전 예약032-270-8580~1)을 통해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며 내원 시 코로나19가 의심되면 검체 채취를 시행한다. 

홍인성 중구청장은 “일반 호흡기 환자와 코로나19 의심 환자의 구분이 어려워 일선 의료기관에서 환자를 적극적으로 진료하는데 제한이 있었다”며 “이번 호흡기 전담 클리닉 운영으로 환자의 진료 공백을 최소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앞으로 구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대비한 효율적인 의료체계 구축을 위해 올해 영종국제도시에 추가로 개방형 호흡기 전담 클리닉을 설치할 계획이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