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교통약자 특별교통수단 증차
의정부시, 교통약자 특별교통수단 증차
  • 의정부=박찬흥기자 
  • 승인 2021.02.16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장애인 행복콜 3대 늘려 
의정부시민이 특별교통수단인 장애인 행복콜을 이용하고 있다. 
의정부시민이 특별교통수단인 장애인 행복콜을 이용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의정부=박찬흥기자] 의정부시는 올해 교통약자 이동편의를 위해 특별교통수단인 장애인 행복콜을 3대 증차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증차로 총 42대의 행복콜이 운행될 예정이며, 이는 경기도 특별교통수단 광역통합운영에 따른 법정대수의 150% 확보를 목표로 추진된 것이다.

장애인 행복콜은 2009년 10대로 운행을 시작하여 2013년 22대, 2019년 32대, 2020년 39대로 지속적으로 증차됐으며 이용객도 2019년 3만6861명에서 2020년 5만617명으로 크게 증가했다. 

행복콜 이용 대상자는 장애의 정도가 심한 장애인으로서 보행성 장애가 증명되었거나 상이군경 1·2급인 자 등이며 운행범위는 수도권 전 지역으로 10㎞ 이내는 1500원, 10㎞ 초과 시 5㎞당 100원의 추가 요금이 부과된다. 

이용을 희망하는 자는 행복콜 대표전화(031-826-2515)로 회원 신청을 할 수 있으며 자세한 안내사항은 의정부시시설관리공단 이동지원센터 홈페이지(www.siseol.or.kr/uihappy)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지우현 교통기획과장은 “이번 특별교통수단 추가 도입으로 교통약자들이 더욱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교통약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여 운영 개선 및 서비스 질 향상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