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G&B City 프로젝트 완성도 제고 의정부 자금동 장미터널 완성
The G&B City 프로젝트 완성도 제고 의정부 자금동 장미터널 완성
  • 의정부=박찬흥기자
  • 승인 2021.02.15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정부시 자금동이 장미터널 마지막 구간을 완성했다.
의정부시 자금동이 장미터널 마지막 구간을 완성했다.

 

의정부시 자금동(동장 정호진)은 2019년부터 추진해 온 The G&B City 프로젝트를 올해 안에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15일 밝혔다. 

그동안 추진해 온 장미터널 마지막 구간을 완성하고 기존 구간을 정비해 부용천의 새로운 랜드마크를 건설하고 녹화사업지에 경계목을 설치하고 부족한 초화를 보식해 기존 사업지의 완성도를 제고할 방침이다. 

의정부시 민선7기 역점 추진사업 The G&B City 프로젝트는 푸르고 아름다운 도시를 만들기 위해 2019년부터 2021년까지 시 전 지역을 대상으로 녹화 및 공간 정비를 추진하는 사업으로 자금은 5억3800만원을 투입해 8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첫째, 금오초등학교 및 근로복지단 앞 구간에 장미길을 조성하고 있다. 2019년 10월 금오초등학교 옆 천보로 연장 구간과 근로복지공단 앞 도로변에 사계넝쿨장미 1780주를 식재해 장미길을 조성했다.

둘째, 도로변 및 교량 난간에 꽃화분을 설치하고 있다. 2019년 하반기부터 주요 핵심도로와 부용천 교량 난간에 꽃화분을 설치했다. 호국로 대로변 및 새말인도교, 의순2교, 효자교 등이며 웨이브 페츄니아에 버베나, 비덴스를 섞은 꽃화분이 하천 및 도로경관과 어우러지고 있다.

셋째, 호국로 맥도날드 건너편에 꽃나무를 식재하고 있다. 벽산블루밍 아파트에서부터 의정부성모병원 앞 사거리까지 호국로 대로변에 영산홍, 백철쭉 등의 관목과 옥잠화, 비비추 등의 초화류를 장식했다.

올해는 흙이 무너지기 쉬운 경사면에 경계목을 추가해 화단을 안정화시키는 공사를 추진할 계획이며 식물들이 제대로 자리 잡을 때까지 지속적으로 관수 및 보식작업을 해 관리할 예정이다.

넷째, 전자랜드 앞 교통섬을 녹화하고 있다. 호국로와 금오로가 만나는 하금오삼거리 교통섬은 진입차선이 저지대에 위치해 운전자의 시야를 가릴 우려가 있어 방치된 상태였다. The G&B City 프로젝트를 통해 시야를 방해하지 않는 위치에 잔디와 키가 작은 관목을 식재했다.

부용천과 중랑천이 만나는 뚝방길에 설치된 장미터널은 넝쿨장미와 LED 조명으로 화려하게 장식했다. 2021년에는 세 구간으로 나누어진 장미터널의 마지막 구간에 장미아치를 설치해 장미터널 조성사업을 마무리하고 터널 사이 공간을 비롯한 자투리 공간에도 구간별로 형형색색의 장미를 식재할 계획이다. 또한 전력이입장치를 추가로 설치해 그동안 불안정했던 LED 조명 상태를 개선하기로 했다.

자금동은 주민 누구나 그린 프리미엄을 누리는 푸르고 아름다운 자금동을 가꾸기 위해 The G&B City 프로젝트 사업을 잘 마무리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의정부=박찬흥기자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