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강상면, 기초수급자 중 170가구 상담
양평군 강상면, 기초수급자 중 170가구 상담
  • 양평=차수창기자 
  • 승인 2021.01.17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상태 등 면밀하게
국민기초생활수급자 중에서 중점 대상자 170가구 총 266명에 대한 일제 방문 상담을 실시하는 양평군 강상면사무소. 
국민기초생활수급자 중에서 중점 대상자 170가구 총 266명에 대한 일제 방문 상담을 실시하는 양평군 강상면사무소. 

 

[경기도민일보 양평=차수창기자] 양평군 강상면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사회 전반에 걸쳐 취약계층의 어려움이 더욱 커지고 있는 가운데 18일부터 국민기초생활수급자 중에서 중점 대상자 170가구 총 266명에 대한 일제 방문 상담을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특히 한파로 인한 안전사고 등의 위험이 늘어나고 일자리가 감소하는 겨울철을 집중 상담기간으로 정해 추진하며 금년도 상하반기 2회에 걸쳐 방문해 상담을 통해 대상 가구의 주거상태, 가구원의 건강상태 등을 면밀하게 살펴 도움이 필요한 가구에 대해 맞춤복지 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다. 

전봉준 강상면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지속되면서 보이지 않는 곳에 위기가구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위의 따뜻한 관심이 필요하다”며 “기초생활수급자에 대한 방문 상담을 통해 수급자 한 사람 한 사람을 면밀하게 살필 수 있도록 복지 상담에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방문 상담은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손 소독 등 코로나19 안전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최소한의 인원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