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 ‘마을공동체 지원 사업’ 추진
남동구, ‘마을공동체 지원 사업’ 추진
  • 이만복기자
  • 승인 2020.12.29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실질적인 주민 의견 반영

[경기도민일보 인천=이만복기자] 인천 남동구가 내년 마을공동체 지원 사업에 주민 의견을 반영해 실질적으로 필요한 사업을 발굴·추진한다.

29일 남동구마을공동체지원센터에 따르면 마을공동체 지원 사업은 그동안 인천시와 각 군·구 공모로 나눠 운영돼 왔다.

하지만 실질적 마을공동체 지원 필요성이 높아지면서 내년부터 시 공모가 각 군·구로 이관돼 사업 유형과 금액 등을 직접 기획하고 운영하게 된다.

남동구마을공동체지원센터는 지난달부터 지원 사업의 변화를 마을공동체에 알리고 실질적으로 필요한 사업 발굴을 위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센터는 이를 통해 마을활동가의 가치와 지원 필요성, 마을공동체 지원 유형과 더불어 지원센터의 ‘사람과 과정’ 중심의 지원 사업 설계와 운영 역량이 필요하다는 결과를 도출했다. 

이에 남동구는 마을공동체 의견을 반영해 내년 1억6500만원의 보조금으로 마을 수다, 형성, 활동, 마을활동가, 마을기록 분야로 모집하고 1월 중 홈페이지를 통해 공고할 계획이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자부담금과 중복되는 정산서류를 삭제하고 마을에서 요청한 정례회의와 네트워크를 운영하는 등 마을공동체가 사업 수행처가 아닌 호혜와 공동체성 회복의 주체로 인정받는 남동구 마을공동체 문화를 만들어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