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연수구 507문화벙커 생활문화센터 개관
인천 연수구 507문화벙커 생활문화센터 개관
  • 이원영기자
  • 승인 2020.11.19 1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채로운 프로그램 공간 활용
연수구 ‘507문화벙커’ 생활문화센터 내부.
연수구 ‘507문화벙커’ 생활문화센터 내부.

 

인천 연수구는 지역 내 소외된 지하공간을 활용해 추진 중인 ‘문화발걸음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507문화벙커’ 생활문화센터가 20일 개관식을 열고 일반에 공개된다고 19일 밝혔다.

‘507문화벙커’ 생활문화센터는 지난해 4월 정부의 생활SOC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된 이후 주민설명회와 리모델링 과정을 거쳐 연수문화재단에서 주민들을 위한 다채로운 문화 프로그램 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지하 1층과 지상 일부 493.9㎡ 규모에 커뮤니티카페, 공연창작연습실, 다목적실, 야외무대, 방음부스홀, 갤러리홀 등 주민들의 생활문화 활동을 위한 시설들을 갖췄다.

구가 추진 중인 ‘문화발걸음 프로젝트’는 노후된 지하공간을 주민생활문화센터로 탈바꿈시켜 문화공간으로 지원하는 사업으로 이번 ‘507문화벙커’는 지난 2017년 청학중학교 앞 지하보도를 활용한 ‘진달래생활문화센터’에 이어 두 번째 변신이다.

‘507문화벙커’ 생활문화센터는 북카페, 주민 쉼터, 만남 개방형 공간과 음향, 무대조정실, 스마트보드, 방음부스 등을 구비해 주민들 스스로 만들어가는 문화 창조공간으로 활용될 전망이다.

개관식은 사회적 거리두기 속 지역 의원 등 주요 인사와 단체장, 생활문화동호회원 등 참석 인원을 최소화해 진행할 예정이며 테이핑커팅과 동아리 축하공연, 경과보고, 유공자 표창 등의 순으로 이어진다.

참가자들은 개관식에 이어 준공시설 확인을 위해 다목적실, 커뮤니티카페, 공연창작연습실, 방음부스실, 갤러리계단홀, 야외무대 등 시설 라운딩도 할 예정이다.

한편, 구는 이날 개관식에서 ‘507문화벙커’ 생활문화센터 준공에 공헌한 시공사인 ㈜기동종합건설 강병국 대표에게 유공자 표창을 수여한다.

구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위축된 상황에도 ‘507문화벙커’ 생활문화센터가 문을 열게 됨에 따라 내실 있는 문화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지역주민들의 자율적이고 열린 문화예술의 장으로 활용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