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청년 마인드케어 사업
부천시 청년 마인드케어 사업
  • 부천=백성기기자
  • 승인 2020.11.17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신건강의학과 본인부담 외래치료비 지원

부천시는 청년 정신건강 증진을 위해 청년 외래치료비를 지원하는 ‘청년 마인드케어’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청년기는 학업, 취업, 군대, 결혼, 미래 등 새로운 환경을 맞이하여 심리적으로 큰 변화와 압박을 경험하는 시기다. 하지만 이 시기에 정신과 치료 및 심리상담, 정신보건 서비스를 이용하는 청년은 많지 않다. 

이에 시는 발병 초기에 집중적인 치료를 유도하고 적시에 적절하고 꾸준하게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청년 외래치료비를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부천시에 주소를 두고 5년 이내 질병코드 P20~29나 P30~39로 최초 진단받은 만19~34세 청년이다. 

지원 내용은 2020년 1월1일부터 정신건강의학과의 외래진료로 발생한 치료비, 검사비, 약제비, 제증명료 중 본인일부부담금이다. 1인당 최대 지원금은 연 36만원까지다. 

지원방법 및 절차는 병원에서 외래치료 후 구비서류를 준비하여 부천시정신건강복지센터에 접수하면 센터에서 서류를 검토한 후 치료비를 지원하게 된다. 

‘청년 마인드케어’ 청년 외래치료비 지원 사업에 대한 문의 사항은 부천시정신건강복지센터(032-654-4024, 내선 612)로 전화하여 확인할 수 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