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3호선 파주연장 스타트
지하철 3호선 파주연장 스타트
  • 파주=이성훈기자
  • 승인 2020.09.27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정신도시 광역교통망 확충 업무협약
파주 운정신도시의 광역교통망 확충을 위해 추진하는 ‘지하철 3호선(일산선) 파주연장 사업’ 민자사업 협약 후 참석자들이 박수를 치고 있다. 
파주 운정신도시의 광역교통망 확충을 위해 추진하는 ‘지하철 3호선(일산선) 파주연장 사업’ 민자사업 협약 후 참석자들이 박수를 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파주=이성훈기자] 수도권북부 최대 규모 신도시인 파주 운정신도시의 광역교통망 확충을 위해 추진하는 ‘지하철 3호선(일산선) 파주연장 사업’이 민자사업으로 본격 추진된다.

파주시는 지난 25일 오후 3시 파주시청 대회의실에서 현대건설과 ‘3호선(일산선) 파주연장 및 역세권 개발사업’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번 업무협약식에는 최종환 파주시장, 현대건설 정진행 부회장을 비롯해 윤후덕, 박정 국회의원, 파주시의회 한양수 의장, 경기도의회 조성환, 손희정, 김경일, 이진, 오지혜 의원이 참석했다. 

협약 내용은 3호선(일산선) 파주연장 및 역세권 개발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상호 협력한다는 것이 골자다. 

3호선 파주연장 사업은 2016년 ‘제3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 후 지지부진하다가 지난 7월 ‘한국판 뉴딜사업’으로 선정되면서 지난 18일 현대건설이 국토교통부에 제안서를 제출, 급물살을 타기 시작했다.

민간제안사업자에 따르면 국토부 검토가 조속히 추진될 경우 10월 중 민자적격성 조사 의뢰가 가능하며, 이후 국회 동의를 받아 실시계획 승인 등 행정절차를 거쳐 2023년 말 착공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최종환 시장은 “파주시민들의 숙원사업인 3호선 파주연장 사업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만큼 국토부 등 관계기관과 유기적인 협력을 통해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