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해양경찰서, 해상 음주운항 일제단속 실시
인천해양경찰서, 해상 음주운항 일제단속 실시
  • 인천=배연석기자
  • 승인 2020.08.12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전 계도 후 15~17일 집중
인천해경이 해상 음주운항 일제단속을 벌이고 있다.
인천해경이 해상 음주운항 일제단속을 벌이고 있다.

 

인천해양경찰서는 15일부터 17일까지 연휴기간 동안 해상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음주운항 일제단속을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14일까지 사전 홍보·계도활동 후 파출소, 경비함정, 해상교통관제센터 등 해상과 육상 합동단속을 펼칠 계획이다.

인천 관내의 경우 8월 현재 음주운항 단속건수는 총 5건으로 코로나19의 여파를 감안하더라도 지속적으로 해상 음주운항이 발생하고 있어 해양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고 음주운항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기 위해 일제단속을 벌인다.

인천해경 관계자는 “해상교통관제센터의 호출에 응답하지 않거나 지그재그로 운항하는 선박에 대해 집중 단속을 펼칠 예정이며 해양사고 예방을 위해 음주운항 근절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해사안전법 음주운항 처벌규정이 5월19일부터 강화됨에 따라 5톤 이상 선박의 음주운항은 혈중알코올 농도에 따라 최대 2년 이상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2000만원 이상 3000만원 이하의 벌금이 적용된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