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노인요양원, 양평군 최초 치매전담실 도입
양평군노인요양원, 양평군 최초 치매전담실 도입
  • 양평=차수창기자
  • 승인 2020.07.09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소 정원 77명 운영
양평군 최초로 치매전담형 장기요양기관인 ‘치매전담실’이 양평군노인요양원에 도입된다. 
양평군 최초로 치매전담형 장기요양기관인 ‘치매전담실’이 양평군노인요양원에 도입된다. 

[경기도민일보 양평=차수창기자] 양평군은 양평군노인요양원(양평읍 공흥리 소재)에 양평군 최초로 치매전담형 장기요양기관인 ‘치매전담실’이 도입된다고 9일 밝혔다. 

치매전담실 도입으로 지하 1층, 지상 3층(연면적 3114.8㎡) 규모의 시설에 입소 정원은 77명(일반실 65명, 치매전담실 12명)으로 운영된다.

치매전담실은 치매어르신이 안정감을 느낄 수 있는 시설환경을 갖추고 전문 인력을 배치해 치매어르신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관으로 장기요양등급 2등급에서 5등급을 받은 노인 중 치매증상이 있거나 최근 2년 이내 치매진료내역이 있는 노인이 입소할 수 있다.

치매전문교육을 이수한 시설장과 요양보호사, 프로그램 관리자 등이 배치돼 현실인식훈련, 운동요법, 인지자극활동, 음악활동, 회상활동, 신체활동, 감각활동, 사회적응훈련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게 되며 중증치매환자의 선진적 돌봄 기법인 휴머니튜드 케어를 도입해 어르신의 안전하고 행복한 일상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유미 원장은 “치매어르신과 그 가족이 안정감을 느끼고 편안한 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말했다.

양평군노인요양원은 노인성 질환 등으로 일상생활에 어려움이 있는 양평군 어르신들에게 전문 요양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양평군에서 설립하고 사회복지법인 대한불교조계종사회복지재단이 수탁 운영하고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양평군노인요양원 사무실(031-772-3640)로 문의하면 된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