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은행나무 명품 가로수길 조성
양평군, 은행나무 명품 가로수길 조성
  • 양평=차수창기자
  • 승인 2020.06.29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문면 오촌리 군도 11호선 구간
양평군 용문면 오촌리 군도 11호선 구간이 은행나무 명품 가로수길로 조성됐다.
양평군 용문면 오촌리 군도 11호선 구간이 은행나무 명품 가로수길로 조성됐다.

 

양평군은 쾌적하고 아름다운 명품 가로수길 조성을 위해 양평군 대표 관광지인 용문산관광지 인근 용문면 오촌리 군도 11호선 은행나무길에 은행나무 117주 및 관목 3163주를 식재 완료했다고 29일 밝혔다. 

양평군의 군목인 은행나무는 공해에도 강하고 단풍이 아름다운 수종이지만 은행나무 열매로 인한 악취 발생 등의 불편을 주고 있는 실정으로 악취 방지를 위해 수나무로 선별해 식재했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새로 심어진 가로수는 국립산림과학원에서 개발한 DNA 분석법을 통해 열매가 열리지 않는 수나무로 판별된 은행나무만 식재했다”며 “이번 은행나무 수나무 조성사업을 통해 악취 걱정 없이 가을철 단풍을 즐길 수 있게 되었으며 앞으로도 우리 군을 대표하는 명품 가로수길을 조성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군은 이번 용문면 오촌리 군도 11호선 은행나무 식재를 시작으로 향후 예산을 확보해 연수리 일대까지 연차적으로 식재할 예정이다. 

한편, 군은 은행나무로 인한 악취 등 주민 불편 해소를 위해 지난 5월 양평읍 시내도로 은행나무 가로수 29주를 수나무로 교체했으며 향후 보행자가 많은 구간을 우선으로 매년 교체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