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 "이번주 원구성 마무리하겠다...가장 큰 과제는 3차 추경"
이해찬 "이번주 원구성 마무리하겠다...가장 큰 과제는 3차 추경"
  • 이태현 기자
  • 승인 2020.06.22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 사진=뉴시스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 사진=뉴시스

[국회=이태현 기자]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22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3차 추가경정예산(추경) 처리 등을 위해 이번주에 원구성을 마무리하겠다고 못박았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남북관계 대응도 중요하지만 가장 큰 과제는 코로나 국난 대응을 위한 3차 추경"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약 400만명의 서민과 어려운 중소기업에 생명수와 같은 추경인데 이번주에 예결위 등 다른 관련 상임위 구성·심사 못 하면 다음 국회로 넘어가게 된다"며 "추경은 시기가 매우 중요, 언제 집행되느냐에 따라 효과가 크게 차이 나기 때문에 반드시 6월 국회 내에 처리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다시 통합당에 묻는다. 수백만 서민의 민생과 중소기업, 자영업업자 위기보다 당내 사정이 그렇게 더 중요하지 묻지 않을 수 없다"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민주당은 인내에 한계가 있다. 민주당 인내의 한계가 아니라 국민의 인내에 한계가 있다"며 "이번주에는 무슨일 있어도 상임위 구성 끝내고 다음주에 3차 추경 처리해야 한다. 이는 양보의 문제가 아니다. 통합당은 이점 분명히 인식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 대표는 또한 "(북한이) 무력행사 불사하겠다는 시점에서 대북전단 살포는 접경지역 주민과 국군 생명 위협하는 행위다. 어떤 자유도 타인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에 빠뜨리면서 보장될 수는 없다"며 "정부와 경찰은 모든 수단 동원해 국민과 국군장병 안전 지켜야 한다. 국회 역시 이런 일이 근본적으로 방지될 수 있도록 입법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