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풍수해 대비 옥외광고물 점검 
양평군, 풍수해 대비 옥외광고물 점검 
  • 양평=차수창기자
  • 승인 2020.06.17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위험 시 즉각 보수·보강 

[경기도민일보 양평=차수창기자] 양평군은 여름철 태풍, 집중호우, 강풍 등 풍수해로 인한 옥외광고물 등의 안전사고를 대비하기 위한 민관 합동점검을 오는 30일까지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풍수해 대비 옥외광고물 안전점검은 민간전문가(경기도옥외광고협회 양평군지부)와 담당 공무원이 민관 합동점검단을 구성해 펼친다. 

주요 점검 대상은 관내 상업용 지주이용간판, 옥상간판, 벽면이용간판, 돌출간판, 주인 없는 간판 및 기타 안전사고 위험성이 있는 옥외광고물이며 중점 점검지역은 차량이나 보행자 통행량이 많은 지역 등 인구밀집지역과 지역 중심가와 터미널·역·상가 등 다중이용시설 소재 지역 등이다.

풍수해 대비 안전점검 결과를 바탕으로 안전을 저해할 우려가 있다고 판단되는 광고물은 관련 법령에 따라 행정조치하고 재난위험 광고물은 즉각적인 보수·보강 또는 철거 조치할 예정이다. 

안철영 도시과장은 “여름철 풍수해를 대비해 관내 업소 및 광고업자가 자발적인 안전점검을 실시해 주시길 바란다”며 “군에서는 철저한 옥외광고물 관리 및 점검으로 풍수해로 인한 사고가 한 건도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