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강화군, 해충기피제 강화 全 가정 지원
인천 강화군, 해충기피제 강화 全 가정 지원
  • 이원영기자
  • 승인 2020.06.16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작업 등 야외활동 시 예방수칙 당부
강화군민이 해충기피제를 활용하고 있는 모습.
강화군민이 해충기피제를 활용하고 있는 모습.

 

인천 강화군은 모기, 진드기 등 해충매개 감염병 예방활동 강화를 위해 관내 모든 가정에 해충기피제를 지원한다고 16일 밝혔다.

모기, 진드기로 인한 감염병은 말라리아, 일본뇌염, 쯔쯔가무시증, SFTS(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등이 대표적이며 나들이, 농작업 등 야외활동 시에 피부 물림으로 감염된다. 

특히 확실한 예방백신 및 치료제가 없어 물리지 않는 것이 최상의 예방책으로 개인 방어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이에 강화군보건소는 관내 모든 가정에 약 3만5000개의 해충기피제를 마을 이장을 통해 배부한다. 

또한 성충·유충 방제약품의 경우 마을별로 배부하던 것을 보건소 및 보건지소에 비치해 필요시 언제든지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 모기훈증기 등 휴대용 방역장비를 군민에게 일정기간 대여해 감염병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다.

군 보건소 관계자는 “지역별 민간위탁 방역뿐만 아니라 올해부터는 전담 방제차를 운영해 말라리아 등 감염병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농작업 등 야외활동 시 배부된 기피제 등을 활용해 예방수칙을 생활화해 달라”고 당부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