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동구 간석2동, 우기 대비 집수받이 전수조사
인천 남동구 간석2동, 우기 대비 집수받이 전수조사
  •  이만복기자
  • 승인 2020.06.04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 달간 생활환경 정비
남동구 간석2동이 우기 대비 집수받이 점검을 벌이고 있다.
남동구 간석2동이 우기 대비 집수받이 점검을 벌이고 있다.

 

인천 남동구 간석2동(동장 김남섭)은 6월 한 달간 점검반을 구성해 우기 대비 집수받이 점검과 잡초 제거 등 생활환경 정비를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점검반은 환경미화원, 공무직, 공공근로, 공무원 등 모두 11명으로 구성해 전수조사를 통한 취약 부분에 대해 집중 점검을 할 방침이다.

대상은 지역 내 준설이 필요한 곳과 집수받이 중 퇴적물 등이 쌓여있거나 악취 등의 사유로 집수받이 덮개가 덮여있어 물 빠짐이 어려운 곳이다.

또한 백범로, 구월로, 남동대로 등 주요 도로 인도와 가로수 주변 잡초로 쾌적하고 걷고 싶은 거리를 조성할 계획이다.

특히 현재 진행 중인 불법 광고물 철거 등과 함께 병행해 생활환경 정비에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김남섭 간석2동장은 “코로나로 인한 행정력 집중으로 인해 자칫 소홀하기 쉬운 생활환경을 정비하고 우기철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를 사전에 방지해 살기 좋은 간석2동을 조성하고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