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상플랫폼 주말 자동차극장
상상플랫폼 주말 자동차극장
  • 이원영기자
  • 승인 2020.06.03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민들에게 안전문화생활 기회 제공
인천시가 상상플랫폼 주말 자동차극장을 10월30일까지 운영할 예정이다. 
인천시가 상상플랫폼 주말 자동차극장을 10월30일까지 운영할 예정이다. 

 

[경기도민일보 인천=이원영기자] 인천시는 시민들에게 안전한 문화생활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사람간 접촉이 없는 자동차 전용극장을 6일부터 10월30일까지 주말마다 상상플랫폼에서 운영한다고 3일 밝혔다.

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거리두기를 실천하고 있는 시민들의 마음 건강을 돌보고 시민들이 안전하게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는 방안을 찾다가 현재 임시 개방되어 있는 내항8부두 주차장을 활용한 자동차극장을 기획했다.

시는 이를 위해 지난 1일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인천항만공사 및 수와진의사랑더하기와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자동차극장 운영을 위해 삼천리도시가스에서 3억원을 기부했다.

자동차극장은 내항8부두 임시주차장 부지(상상플랫폼 앞)에 차량 100대 규모의 영화관람 시설을 갖추고 6월은 토요일과 일요일 각 1회씩, 7월부터 10월까지는 금요일까지 확대하여 야간시간대에 상영할 계획이다. 

철저한 방역을 위해 출입구에서 손 소독과 발열체크 후 입장 가능하며 하루에 1회, 차량 100대 이하 규모로만 운영할 방침이다. 

또한 극장에서는 가급적 이동을 최소화하고 화장실 등 이용 시에는 마스크 착용,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해야 한다.

누구나 무료로 관람이 가능하며 인천시 홈페이지(www.incheon.go.kr) 또는 전용 홈페이지(www.incheoncarmovie.or.kr)에서 선착순 신청을 받고 있다. 

이미 일부 영화는 사전 예약이 마감되는 등 시민들의 관심과 기대를 불러 모으고 있어 시는 앞으로도 예약현황을 참고하여 액션, 애니메이션 등 시민 선호도가 높은 영화를 선보일 예정이다.

최태안 도시재생건설국장은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이 스트레스를 풀고 비대면 방식으로 안전하게 문화생활을 즐기실 수 있도록 상상플랫폼 자동차극장을 운영하게 됐다”며 “소중한 가족과 이웃의 안전을 위해 현장에서 방역수칙을 꼭 준수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