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동구 취약계층 511가구 쌀 지원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동구 취약계층 511가구 쌀 지원
  • 구봉회기자
  • 승인 2020.05.25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대당 10㎏ 1포
생계곤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등 동구 관내 총 511세대에 쌀을 전달하고 있다. 
생계곤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등 동구 관내 총 511세대에 쌀을 전달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인천=구봉회기자] 인천 동구가 생계곤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등 관내 총 511세대에 코로나19 극복 성금으로 마련된 쌀을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심재선)를 통해 지원한다. 

구는 지난 3월부터 4월 말까지 두 달간 지역사회 각계각층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전달해 온 성금 중 일부(1430만원)로 쌀(세대당 10㎏ 1포대씩)을 마련해 25일 구청 본관 앞에서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전달식에 참석한 심재선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은 “온 나라가 코로나19와 힘겨운 싸움을 벌이고 있었던 지난 4월 막중한 책임감을 느끼며 임기를 시작했다”며 “동구 지역사회 여러분들의 후의가 어려운 이웃에게 잘 전달될 수 있도록 열심히 일하겠다”고 말했다.

허인환 동구청장은 “지난 두 달간은 지역에서 사업을 영위하시는 분들부터 평범한 초등학생에 이르기까지 어려운 상황에 나보다 이웃을 먼저 생각하는 동구의 온정과 저력을 확인할 수 있었던 시간이었다”며 “지역민들의 뜻을 하나로 모아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구정에 더욱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