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청년 마이스터 통장 1.89대 1
경기도, 청년 마이스터 통장 1.89대 1
  • 우영식기자
  • 승인 2020.04.22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000명 선발 2년간 최대 720만원

 

경기도가 도내 중소 제조업에 근무하는 청년 노동자의 처우를 개선하고 근속률을 높이기 위해 실시하고 있는 ‘청년 마이스터 통장’의 최종 경쟁률이 1.89대 1을 기록했다.

22일 도에 따르면 도는 대상자 5000명을 선발하기 위해 지난 1일부터 16일까지 공개모집을 진행한 결과 총 9453명이 신청해 경쟁률 1.89대 1로 공모가 최종 마감됐다. 지난해에는 7353명이 최종 신청해 전년 대비 신청자 수는 28.6% 증가했다. 

지역별로는 수원 957명, 화성 914명, 안산 910명, 성남 570명, 용인 559명 등의 순으로 나타나 중소 제조업체가 많이 분포하고 있는 지역 내 청년들의 신청이 많았다.

도는 오는 30일까지 서류심사를 거쳐 월 급여, 근속기간, 경기도 거주기간 등을 종합평가해 지원 대상자를 최종 선정한 뒤 5월6일 청년 노동자 지원 사업 홈페이지(www.jobaba.net)를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대상자로 최종 선정된 청년들은 인당 분기별 90만원씩 2년간 최대 720만원을 지역화폐로 지급받는다. 

도는 이번 지원을 통해 도내 중소 제조업 청년 재직자의 생활환경 개선과 지역화폐 사용을 통한 소상공인 지원,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경환 도 청년복지정책과장은 “‘청년 마이스터 통장’ 사업은 중소 제조업을 이끌어나가는 청년 근로자의 장기 재직을 유도해 기업과 근로자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사업”이라며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지고 신청해 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