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교육청, 학교 종합감사 6월까지 연기
인천시교육청, 학교 종합감사 6월까지 연기
  • 이원영기자
  • 승인 2020.04.21 1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후 상황에 따라 조정

[경기도민일보 인천=이원영기자] 인천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4월부터 실시 예정이었던 학교 종합감사를 6월 말까지 잠정적으로 실시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인천시교육청에 따르면 코로나19와 관련하여 온라인 수업을 실시하고 있는 학교의 감사 부담을 완화하여 학교 안정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감사시기를 7월 이후로 연기하고 추후 상황에 따라 추가 조정하여 실시하는 방침을 일선 학교에 안내했다. 

심재동 감사관은 “우리 교육청은 비상상황 극복을 위한 유연한 학사 운영이 가능하도록 관련 업무를 감사 대상에서 제외하는 한편 코로나19 위기대응을 위해 수행한 업무에 대해 적극행정 면책제도를 적용할 방침”이라며 “감사 중단으로 인한 공직기강 해이 등을 예방하기 위해 감사 미실시 기간 중 취약 분야 특정감사 및 공직기강 점검 등은 실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도성훈 교육감은 “이번 조치로 학교의 모든 교육역량이 학사 안정화에 집중될 수 있는 여건이 조성되길 희망한다”며 “인천 교육가족 모두의 헌신적인 노력과 성원에 힘입어 학교가 점차 안정을 찾아가고 있으며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인한 일선 학교의 어려움을 타개할 수 있는 방안을 추가로 모색하겠다”고 강조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