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 집중호우 침수방지사업 추진
남동구, 집중호우 침수방지사업 추진
  • 이만복기자
  • 승인 2020.03.29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역류방지 밸브와 차수판 설치
남동구가 침수방지용 차수매트를 설치한 모습. 
남동구가 침수방지용 차수매트를 설치한 모습. 

 

[경기도민일보 인천=이만복기자] 인천 남동구는 여름철 집중호우 시 침수피해 사전 예방을 위해 침수방지사업을 추진한다고 29일 밝혔다.

우선 구는 지난 2월 침수방지용 차수매트 28개를 구매해 각 동 행정복지센터에 전진 배치했다. 이를 통해 침수발생 등 위기상황 시 동에서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다. 

또 지역 내 반지하 주택과 지하상가 등을 대상으로 침수방지시설 설치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침수방지시설은 옥내 화장실 바닥과 싱크대 등에 설치되어 물이 거꾸로 솟아올라 흘러넘치는 현상을 예방하는 역류방지 밸브와 빗물이 건물 내부나 지하주차장 등 실내로 유입되는 것을 막아주는 차수판 설치 두 가지다.

신청을 원하는 주민은 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서를 제출하면 되고 예산(1억원) 소진 시까지 신청을 받을 예정이다. 침수 이력이 있는 가구의 경우 우선 설치 대상으로 선정된다.

구 관계자는 “최근 국지성 집중호우에 따른 침수피해가 증가하는 만큼 철저한 수방대책으로 침수피해를 예방해나가겠다”며 “침수피해를 입은 적이 있거나 우려되시는 분들은 바로 침수방지시설 설치 신청을 해 달라”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