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급식납품 끊긴 지역 농가 돕기
성남시, 급식납품 끊긴 지역 농가 돕기
  • 성남=오인기기자
  • 승인 2020.03.25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농수산물유통센터 식자재 매장 운영
성남시 분당구 구미동 성남농수산물유통센터 하나로마트 매장에서 판매 중인 학교급식 친환경 농산물. 
성남시 분당구 구미동 성남농수산물유통센터 하나로마트 매장에서 판매 중인 학교급식 친환경 농산물. 

[경기도민일보 성남=오인기기자] 성남시가 코로나19로 인한 개학 연기로 학교급식 납품이 끊긴 지역 친환경 농산물 생산 농가 돕기에 나섰다. 

시는 분당구 구미동 성남농수산물유통센터 하나로마트 내에 학교급식 식자재 상설 매장을 운영 중이라고 25일 밝혔다.

지역 내 134개교에 친환경 농산물을 공급하는 7곳 농가가 재배한 아욱, 얼갈이, 열무, 참나물, 표고버섯 등을 판다.

성남시 내부 전산망을 통해서는 학교급식용 친환경 농산물 팔아주기 운동을 펴고 있다.

판매율이 저조한 시금치와 근대 4㎏ 분량을 한 세트로 묶어 내놓은 지 이틀(19~20일) 만에 300세트, 330만원어치가 팔렸다. 이중 31세트는 구내식당을 직영하는 수정·중원·분당구청이 식품 재료로 사갔다.

4월3일부터는 성남농수산물유통센터 야외에도 학교급식 식자재 직거래장터를 개설·운영한다. 친환경 농산물의 우수성을 알리고 판로를 넓혀 지역 농가에 도움을 준다는 방침이다.

시 교육청소년과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학교급식을 납품하는 지역 농가가 직격탄을 맞았다”며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해 나가기 위해 공직사회는 물론 시민 여러분들도 농산물 구매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