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보육교직원 방역마스크 배부
서구, 보육교직원 방역마스크 배부
  • 구봉회기자
  • 승인 2020.03.19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집 434개소 근무자 감염 차단 
서구가 관내 어린이집 총 434개소에 근무하는 보육교직원 3776명에게 방역마스크를 긴급 지원하고 있다. 
서구가 관내 어린이집 총 434개소에 근무하는 보육교직원 3776명에게 방역마스크를 긴급 지원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인천=구봉회기자] 인천 서구는 지난 16일부터 20일까지 관내 어린이집 총 434개소에 근무하는 보육교직원 3776명에게 방역마스크를 긴급 지원하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마스크 품귀현상이 빚어지면서 건강취약계층인 영유아를 돌보는 보육교직원의 마스크 구입이 어려워짐에 따라 지자체에서 감염 예방물품을 지원하기로 한 것이다.

앞서 구는 지난달 초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선제적 대응책으로 관내 어린이집 434개소에 보육환경개선운영비 8400만원을 지원했으며 지난달 말에는 어린이집 방역물품 구입비 7700만원을 지원하는 등 총 1억6100만원의 보조금을 지원해 마스크 및 손소독제를 구입할 수 있도록 조치한 바 있다. 

현재 보건복지부 휴원 명령에 따라 코로나19 감염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관내 어린이집이 다음달 5일까지 휴원하며 휴원기간 동안 맞벌이 가정이나 긴급보육을 필요로 하는 가정 등을 위한 긴급보육을 운영 중이다.

구는 관내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긴급보육 중인 아동의 등원 현황 및 미등원 아동의 돌봄 상황을 매일 모니터링하고 있다. 

아울러 코로나19 감염으로부터 아동을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 감염예방수칙 등 지침을 전달했으며 어린이집에서는 상시적으로 철저한 소독과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