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베이터 버튼에 항균 필름
엘리베이터 버튼에 항균 필름
  • 성남=오인기기자
  • 승인 2020.03.17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 청사와 시의회 건물 내 104개 
성남시청 내 엘리베이터 버튼에 부착한 항균 필름. 
성남시청 내 엘리베이터 버튼에 부착한 항균 필름. 

[경기도민일보 성남=오인기기자] 성남시는 시청사와 시의회 건물에 있는 12기의 모든 엘리베이터 104개 버튼에 코로나19 차단을 위한 항균 필름을 부착했다고 17일 밝혔다.

엘리베이터 버튼 터치로 인한 간접 접촉과 교차 감염 요인을 없애려는 조처다.

항균 필름은 바이러스와 박테리아 서식을 어렵게 하는 금속인 구리(Cu+) 성분이 들어있어 간접 접촉에 의한 코로나19 감염증을 차단하는 효과가 있다.

이 항균 필름은 시청사·시의회청사 엘리베이터 안팎의 층별 버튼 모두에 부착됐다. 

이와 함께 시는 엘리베이터 안에 ‘마스크 필수 착용, 대화 금지’ 등의 이용수칙을 담은 포스터를 부착하고 손세정제를 비치해 밀폐된 공간에서의 코로나19 예방 에티켓 준수를 당부했다.

시는 앞선 지난달 25일 청사를 출입하는 공무원과 내방객의 출입 동선을 1층 중앙 현관 쪽 출입문과 당직실 쪽 출입문 2곳으로 제한했다.

내방객은 안내데스크 앞이나 당직실 옆에 있는 열화상카메라 통과 뒤 당직실에 비치된 방문증을 받아야 청사 내 부서 출입을 할 수 있다.

시 행정지원과 관계자는 “코로나19 대응과 방역업무의 최일선에 있는 행정기관이 마비되는 최악의 사태를 막기 위해 청사 승강기에 항균 필름을 부착했다”고 말했다. 

시는 수정·중원·분당 3개 구 보건소를 포함한 23개 민관군 합동방역 작업반을 꾸려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방역과 민원발생지역 소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