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도로교통관리사업소, 열화상 스마트방재시스템 도입 
수원시도로교통관리사업소, 열화상 스마트방재시스템 도입 
  • 수원=우영식기자
  • 승인 2020.03.16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설물안전관리 

[경기도민일보 수원=우영식기자] 수원시도로교통관리사업소는 ‘열화상 스마트방재시스템’을 도입 설치해 각종 사고·화재로부터 시설물 보호 및 안전한 관리를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

변전실 내부가 협소하고 시설 내 전기사용량의 증가로 변압기 온도가 상승하는 등 중점 관리가 필요해 시 예산(100%) 2700만원으로 2019년 12월2일부터 2020년 3월18일까지 완공해 19일부터 시스템 운영에 들어간다.

전산실·종합관제실은 메인 서버, 행정망 운영 장비 등 중요 시설물이 설치된 곳으로 장비 오작동에 따른 온도 상승으로 화재가 발생할 경우 시설물 전체 기능이 마비될 우려가 있어 주요 시설에 열화상카메라 및 IoT(사물인터넷) 기반 무선통신을 이용한 센서를 설치해 화재사고 시설물 고장 등 비상상황 시 관리자에게 실시간으로 경보를 발령하는 첨단시스템이다.  

작동 순서는 열화상카메라→불꽃감지기→연기감지기→CCD카메라 순으로 작동해 시간과 장소에 관계없이 시설물에 대한 실시간 모니터링 및 대처가 가능하며 스마트폰을 비롯한 각종 기기간 통신 연동으로 제어할 수 있다.

이범식 도로교통관리사업소장은 “스마트방재시스템 구축으로 빈틈없는 화재 감시가 가능해질 것”이라며 “화재예방 및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