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초당적 코로나19 대책특위 출범...김진표 위원장 선임
국회 초당적 코로나19 대책특위 출범...김진표 위원장 선임
  • 이태현 기자
  • 승인 2020.03.02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김진표 의원.
더불어민주당 김진표 의원.

[국회=이태현 기자]376회 국회(임시회) 제1차 국회 코로나19 대책 특별위원회가 더불어민주당 김진표 의원(수원무)를 위원장으로 선임하며 2일 오전 국회 본청에서 첫발을 내딛었다.

이날 특위에서는 김진표 위원장 선임과 함께 민주당 기동민 의원, 미래통합당 김승희 의원, 민생당 김광수 의원을 각각 간사로 선임했다.

김진표 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현재 대부분의 상황은 정부의 투명한 정보공개로 언론을 통해서 파악이 가능하기 때문에 특위에서는 방역 일선에서 혼신을 다하고 있는 부처로부터 일반적이고 형식적인 업무보고를 받기보다는 가장 피해가 심각한 대구·경북 지역의 병상, 의료시설, 장비, 인력 부족문제, 아직도 해소되지 않고 있는 마스크 공급문제 등 당장 시급한 문제를 실질적으로 해결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핀셋 특위'로 운영해 주실 것을 위원님들께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김진표 위원장은 이어 “여야의 이해관계를 넘어 국민에게 힘이 될 수 있도록 전국의 공무원, 방역당국과 의료인력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위원회로 운영하자”고 당부했다.

김진표 위원장은 또 “이러한 결의를 다지기 위해 특위 위원들이 적은 금액이라도 십시일반으로 성금을 모아 대구시에 전달할 것을 제안한다”며 “대구지역에서 사투를 벌이고 있는 의료진들을 위한 방호복 비용으로 사용될 수 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특위 위원들은 실질적인 대책 마련을 위해 신속한 마스크 지급, 소위원회 구성, 전문가들로 구성된 자문단의 참여, 공포를 조장하는 가짜뉴스 근절, 대구·경북 지역 추경 예산 집중 등을 제안했다.

국회 코로나19 대책 특위는 위원장을 포함해 18명의 여·야 동수 위원으로 구성됐으며, 활동 기간은 오는 5월 29일까지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