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트 속 30대 남성 3명 자살
텐트 속 30대 남성 3명 자살
  • 동두천=나정식기자
  • 승인 2020.02.18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두천시 공설운동장 옆 한 공사현장서 

[경기도민일보 동두천=나정식기자] 동두천시 공설운동장 옆 한 공사현장에 18일 오전 11시40분경 설치된 텐트 속에서 30대 남성 3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이들이 발견된 장소는 모 고등학교 이전 예정지역 공사현장으로 공사가 중단돼 현재는 인적이 드문 곳이다. 텐트 위에는 방수천막이 덮여 있어 외부에서 발견하기 어려웠다.

이날 오전 개를 데리고 산책하던 시민이 텐트 주변에 빈 소주병과 약봉지 등이 어지럽게 널려있는 것을 이상하게 여겨 신고했다.

발견 당시 텐트에는 수면유도제, 연탄화덕과 연탄재 등이 있었다.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

35~36세인 이들은 평택 등 외지인들로 동두천 거주자가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에 따르면 외상 등이 없는 등 타살 혐의점은 나타나지 않았다.

경찰은 시신을 부검해 정확한 사인을 조사할 방침이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