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고발당한 와중 또 사적 모임 공금유용 포천 고위공직자 행태 드러나 
검찰 고발당한 와중 또 사적 모임 공금유용 포천 고위공직자 행태 드러나 
  • 포천=나정식기자
  • 승인 2020.02.09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면장 재직 시 이장회의 식사비 허위로…연천군청 대학후배들과 저녁 전결처리  

[경기도민일보 포천=나정식기자] 속보=포천시 고위공직자가 저녁시간에 사적으로 대학교 동문인 연천군청 공무원들을 초대해 모임 식사비를 ‘업무추진비’로 지급해 예산 취지에 맞지 않게 사용했다는 보도(본보 2월6일자 5면)와 관련, 해당 고위공직자가 지난 몇 년간 상습적으로 공금을 부적정하게 사용하고 있었던 게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포천시 자치행정국장인 J모(4급)씨는 지난 2018년 가산면 재직 당시 기관운영업무추진비를 이장회의 식사비로 수차례 지출한 것처럼 허위로 서류를 작성해 공금횡령과 허위문서 작성 등 혐의로 취재진이 J씨를 포함 5명을 지난해 10월4일 의정부지방검찰청에 고발을 해 현재 포천경찰서에서 조사가 진행 중에 있다.

이와 관련, 포천경찰서에 당시 가산면 일부 이장들이 참고인으로 출석해 “이장회의 식사비는 이장협의회가 지불했다”며 관련 증빙자료인 이장협의회가 사용한 직불카드내역, 금전출납부, 영수증 등을 제시하고 사실대로 진술을 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조사결과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지난해 취재진이 이장회의 금전출납부, 카드매출전표 등을 입수, 사실을 근거로 보도를 했음에도 불구하고 J씨는 언론이 4급 승진을 방해할 목적으로 흠집 내기 보도를 했다며 언론중재위를 거치지 않고 변호사를 선임하여 취재진 2명을 ‘출판물에 의한 명예훼손죄’로 의정부지방검찰청에 고소를 했다.

이런 가운데 J씨가 소흘읍장(2019년 1월~12월31일)으로 재직하던 지난해 10월16일 오후 8시48분 10만2000원(카드 매출전표상)을 소흘읍 D식당에서 업무와 관련이 없는 사적인 저녁모임에 연천군청 공무원 4명을 초대해 저녁식사를 한 사실이 드러났다.

이날 J씨가 초대한 저녁모임에는 부산 H대학교 후배인 연천군청 공무원 K모(건설과), S모, Y모(문화관광과), J모(여·안전총괄과)씨 등 4명이 참석, 총 5명이 저녁식사를 한 것으로 파악된다. 이 모임에 5명이 참석해놓고 내부 결재서류에는 7명으로 부풀려 꾸몄다.

이날 저녁모임에 참석한 연천군청 안전총괄과 J주무관은 “소흘읍장님이 저녁을 사주신다고 해서 퇴근하고 저녁 7시경 출발해 식사를 마치고 9시경 돌아왔으며 포천시에 관련된 책자 등은 받은 것은 없고 그냥 사적인 자리였다”고 설명했다.

특히 J씨는 사적으로 대학교 동문 공무원 저녁모임 식사비를 업무추진비 카드를 사용하고 내부 결재서류에 ‘벤치마킹에 따른 연천군 관계자 방문 간담 및 석식 격려’라고 담당자, 부읍장, 읍장 순으로 내부 결재 전결 처리했다. 

아울러 이날 식사비로 집행된 업무추진비는 국민의 세금으로 목적과 다르게 사용이 절대 불가하다는 지적과 함께 공금을 사적으로 사용하고 허위로 꾸민 내부 결재서류의 최종 결재권자는 읍장이어서 중한 책임에서 벗어날 수 없게 됐다.

이에 대해 포천시 감사담당과 한 관계자는 “J씨와 A부읍장, P주무관에게 언론이 보도한 내용에 대해 경위서 제출을 하라고 했다”고 말했다. 

연천군청 감사담당과는 “연천군청 공무원들 4명의 저녁모임은 안전총괄과 J주무관의 말대로 4명 모두 사적으로 대학교 선배인 소흘읍장이 저녁을 사준다고 해서 퇴근 후 저녁식사를 하고 9시경 돌아왔다는 것을 확인했다”며 “학교 후배들과 가진 사적인 식사비를 공금으로 사용한 읍장의 행위는 부적절했다”고 밝혔다.

한 시민은 “공직사회에서 요구되는 덕목 중 필수적인 덕목이 청렴함이다. 포천시 간부공무원이 국민의 세금인 공금을 사용하면서 공적인양 꾸며 사적으로 집행되는 것은 범죄행위가 아니냐”며 “상급기관의 철저한 감사는 물론 사법기관에서 상응하는 처벌이 이뤄져야 한다”고 목청을 높였다.

한편, 공무원 횡령은 “공무원들이 공무를 집행하며 용도가 정해진 공금을 지출하는 과정에서 정해진 용도에 사용하지 않고 개인적인 용도로 지출하거나 아니면 지출이 예상된 금액보다 더 부풀려서 공금을 지급받는 행위를 말한다”고 정의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