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과학관 설 연휴 무료 개방
국립과학관 설 연휴 무료 개방
  • 경기도민일보
  • 승인 2020.01.19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통놀이 체험·특별강연 등 다양한 행사

과학기술정보통신부산하 5개 국립과학관 상설전시관이 설 연휴 기간인 24일부터 27일(25일은 휴관) 무료로 개방된다.

국립중앙과학관, 국립과천과학관, 국립대구과학관, 국립광주과학관, 국립부산과학관 등 5개다.

정부는 민생 대책의 일환으로 국립과학관을 작년 추석부터 명절 연휴 기간 동안 무료로 개방하고 있다. 지난 추석에는 약 8만명이 과학관을 다녀갔다.

무료 개방과 더불어 온 가족이 함께 여유롭고 풍성한 명절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과학문화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우선 전통놀이 체험행사를 즐길 수 있다. 국립중앙·과천·광주·부산과학관에서는 설을 맞아 온가족이 윷놀이, 투호, 칠교 등 전통놀이를 즐기며 과학 원리를 체험하는 행사가 준비돼 있다. 국립대구과학관은 ‘알·쓸·신·전(최종놀이 활)’ 행사를 통해 우리 민족의 최종병기였던 ‘활’에 대한 역사적 의미와 숨어있는 과학 원리를 알아보는 시간을 마련했다.

이밖에도 과학 교육프로그램과 특별강연, 사이언스 쇼 등 과학관별로 다양한 행사를 준비했다.

또 국립중앙과학관을 방문하면 대한민국 과학기술 50년사를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과학한국, 끝없는 도전’ 특별전을 관람할 수 있다.

국립과천과학관에서는 갈릴레오의 수많은 관찰과 실험들을 재현하는 ‘갈릴레오를 찾아서’, 국립부산과학관에서는 달탐사 50주년 기념 특별전인 ‘우주로의 도전’ 기획전시가 각각 열린다.

국립광주과학관은 연휴 기간 동안 한복을 입은 관람객에게 유료 특별전인 ‘스포츠는 즐거워’ 무료입장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며 특별전과 연계하여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가족양궁·컬링·농구대회를 개최한다.

19일 구혁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미래인재정책국장은 “이번 설 연휴 기간 동안 많은 국민이 가족과 함께 과학관을 방문하여 우리 전통놀이에 얽힌 과학의 원리를 체험하고 즐기며 과학과 가까워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